서로 좋은 노래&앨범 공유를 원하시는 분은 댓글로 메일주소 남겨주세요~

메일 발송은 보통 하루 이틀 정도 소요되니 메일 꼭 확인해주세요.!!

감사의 댓글 한 마디가 블로거에겐 큰 힘이 됩니다.^^*



가수 ‘옥주현’ 으로 5년만의 귀환!! 
마음을 담아 노래하는 옥주현의 특별한 선물 Digital Single [지혈] 

대표 곡이 ‘나는 가수다’의 ‘천일 동안’이 되어버린, 이제는 뮤지컬 배우로 더 많이 인정받는 가수, 누가 뭐라 해도 “노래는 잘해” 라는 말에 고개를 끄덕이게 되는 가수 옥주현이 5년 만에 자신의 이름을 내 건 신곡을 발표한다.

뮤지컬 배우로서 활발한 활동을 선보이는 동시에 MBC ‘나는 가수다’에 출연하며 뛰어난 가창력과 완벽한 무대 연출, 한층 성숙해진 무대매너로 시청자들과 음악팬들을 매료시키며 대중들에게 솔로 여가수로서 존재감을 각인시킨 옥주현은 올해 새 앨범 발매를 예정하며 조심스럽게 가수로서의 활동도 계획하고 있다. 

그에 앞서 발표되는 이번 디지털 싱글 [지혈]은 옥주현이 뮤지컬이라는 새로운 분야로 진출해 정상의 자리에 오르기까지 그녀의 선택을 존중해주고 묵묵히 뒤에서 변치 않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보내는 선물 같은 곡이다. 

옥주현만이 보여줄 수 있는 감성을 담은 신곡 ‘지혈’은 피에스타의 ‘Vista’, 가인의 ‘그녀를 만나’, 지아의 ‘방문을 잠그고’ 등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로엔엔터테인먼트 전속 프로듀서 KZ와 작곡가 곰돌군, 작사가 D’DAY의 합작품으로, 팝발라드와 뮤지컬, 클래식적인 요소가 조화를 이룬 하이브리드 발라드곡이다. 

이번 신곡은 이별의 아픔을 애써 누르려는 마음을 피를 멎게 하는 행위인 ‘지혈’로 빗대어 주체할 수 없는 그리움의 마음을 표현한 곡으로, 담담하게 시작되지만 점차 격정적으로 고조되는 심경의 변화를 완벽하게 표현한 옥주현의 음악적 감성과 폭발적인 가창력은 듣는 이를 압도한다. 

또한, 후반부의 강렬한 애드리브와 대비되는 섬세한 코러스라인- 현악 스트링-브라스 편곡이 공존하는 이원적인 구성은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여운을 선사하며 최고의 감성 발라드곡으로 완성되었다. 

뮤지컬계의 디바에서 가요계의 디바로 돌아온 옥주현이 마음을 담아 부르는 신곡 ‘지혈’은 정통 발라드를 기다려온 리스너들에게 깊은 감동으로 다가갈 것이다.


by 연하 2013. 1. 17. 20:36

서로 좋은 노래&앨범 공유를 원하시는 분은 댓글로 메일주소 남겨주세요~

메일 발송은 보통 하루 이틀 정도 소요되니 메일 꼭 확인해주세요.!!

감사의 댓글 한 마디가 블로거에겐 큰 힘이 됩니다.^^*



[Harvest Moon] Album Track List.


포미닛 투윤(2YOON) - 01 - 24/7

포미닛 투윤(2YOON) - 02 - 악몽(Feat. 정일훈 of BTOB)

포미닛 투윤(2YOON) - 03 - Why Not

포미닛 투윤(2YOON) - 04 - 쎄쎄쎄(Feat. Kikaflo)

포미닛 투윤(2YOON) - 05 - Black Swan(Feat. 낯선)


포미닛 전지윤 허가윤, 유닛 ‘2YOON’ 결성!

연중무휴, 경쾌한 매력 발산하는 ‘24/7’ 공개!


강렬한 카리스마와 퍼포먼스로 발매하는 앨범마다 끊임없이 화제를 일으키는 대한민국 최고 걸그룹 포미닛의 전지윤, 허가윤이 색다른 모습으로 변신한 ‘2YOON(투윤)’으로 유닛 활동에 나선다. 그 동안 포미닛에서 파워풀한 가창력을 담당해온 허가윤과 가창력은 물론 탄탄한 랩 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전지윤은 작년 포미닛 미니앨범 ‘Volume Up’ 활동 이후, 뮤지컬과 패션 에디터 등 다양한 방면에서의 개인 활동을 통해 색다른 매력을 뽐내 왔다. 그런 그녀들이 새로운 유닛을 결성, 이번 앨범에 적극 참여함으로써 지금까지 다져 온 내공을 펼쳐 보였다.


2YOON의 첫 번째 미니앨범 [Harvest Moon]에는 그 동안 그녀들이 탄탄히 쌓아온 실력이 여실히 드러난다. 방송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뽐내며 실력파 아이돌 가수로 인정 받은 전지윤은 이번 앨범에서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한 첫 프로듀싱 곡 “쎄쎄쎄”를 선보이며, 아이돌에서 뮤지션으로의 변신을 꾀한다. 또한 가녀린 소녀와 톰보이의 느낌을 살린 빈티지 콘셉트의 자켓 이미지 역시 그 동안 패션 에디터로 활약 해 온 허가윤이 직접 총괄하면서 첫 미니 앨범에 대한 남다른 열의를 쏟아냈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 곡 ‘24/7(트웬티포 세븐)’은 케이팝에서는 드문 컨츄리 풍의 곡으로 미국에서는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장르이다. 이런 컨츄리 송과 케이팝이 만나 2YOON만의 스타일로 재탄생 되었다. 전반부의 멜로디 속으로 빠져 들어갈 것 같은 재미있는 구성과 듣고 있으면 저절로 기분 좋아지는 경쾌함이 매력적인 곡이다. 연중무휴, 항시라는 의미를 가진 ‘24/7’을 타이틀 명으로 한 만큼 남녀노소 누구나가 즐길 수 있도록 정형돈, 개그콘서트 전국구팀(김기리, 이상호, 이상민, 이종훈, 이광섭), 비투비까지 뮤직비디오에 총 출동하였다.


이 외에도 떠나간 남자를 그리워하며 매일 똑같은 꿈에 시달리는 여자의 마음을 표현한 곡 ‘악몽’, 시원한 보이스가 돋보이는 락 사운드의 곡 ‘Why Not’, 내면의 불안함과 혼란스러운 마음을 표현한 곡 ‘Black Swan’ 등이 수록되어 있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이효리의 ‘유고걸’ 랩 피처링으로 유명한 낯선, 언더그라운드에서 떠오르는 신예 래퍼로 손꼽히는 Kikaflo, 비투비의 카리스마 래퍼 정일훈이 참여해 앨범의 퀄리티를 높였다.


이전에는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으로 나타난 2YOON, 앞으로의 그녀들의 당찬 도전이 기대된다.

by 연하 2013. 1. 17. 20:33
  • 포미닛love 2013.01.20 13:28 ADDR EDIT/DEL REPLY

    akfrdma0410@nate.com입니다 여기로 보내주시면 진짜로 감사드릴게요^^
    좋은 하루 되세요~

서로 좋은 노래&앨범 공유를 원하시는 분은 댓글로 메일주소 남겨주세요~

메일 발송은 보통 하루 이틀 정도 소요되니 메일 꼭 확인해주세요.!!

감사의 댓글 한 마디가 블로거에겐 큰 힘이 됩니다.^^*



1월 17일 Healing Activity에 이은 최고의 보컬그룹 '먼데이키즈'의 또하나의 싱글 ‘You & I’ 발표..작년 스페셜 앨범 'Healing Activity'를 발표하고 한국과 일본을 넘나들며 최고의 공연을 선사한 먼데이키즈가 또하나의 새로운 싱글 'You & I' 를 발표하고 힘찬 활동에 나선다.


작년 '확률'의 방송금지 처분에도 불구하고 음원차트와 콘서트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그룹 '먼데이키즈'가 새해 첫달 새로운 싱글로 다시한번 의 도약을 예고 하고 있다.지난 앨범에 이어 리더 이진성이 전체적인 프로듀싱에 참여하였으며 지난'Healing Activity' 앨범으로 방송활동이 불가능했던 만큼 맴버들 모두 더욱더 앨범 녹음에 매진해 이전보다 더 짙고 깊은 보컬로 돌아왔다. 


이번앨범에도 역시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하는 명콤비 멜로딘준영과의 음악적 연계가 이어지고 있으며 깊은 고민끝에 더욱 소울적이고 더욱 먼데이키즈 스러운 그들만의 명품 싱글이 탄생하였다.최고의 보컬그룹을 지향 하고있는 세 남자.. 이번 싱글에서도 그들의 행보에 다시한번 귀추가 주목된다.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녹일 먼데이키즈의 싱글 'You & I'에 다시한번 국내 음악팬들의 이목이 집중 되고 있다.


이번곡 You & I 는 전반부의 서정적이고 슬픈 피아노연주가 돋보이는 미디움템포의 락장르 곡이다.먼데이키즈의 리더 이진성과 멜로딘준영의 합작품이며 그동안의 미디움장르와는 달리 락적인 느낌을 편곡에 더욱 표현하였다. 아이유, 백지영 등 정상급 가수들의 앨범에 참여해 감성짙은 스트링편곡을 보여준 최고의 편곡가 '이나일'씨가 스트링편곡에 참여 하였으며 후반부로 진행될수록 휘몰아치는 연주와 보컬이 인상적인 곡이다.


멀어지지 말라는 슬픈 가사와 멜로디가 소울적인 맴버들의 목소리와 잘 어우러져 더욱 애절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으며 후렴부의 멜로디가 귀에 계속 남는 하나의 먼데이키즈 표 미디움넘버다.올겨울 먼데이키즈의 서정적인 명품곡 'You & I'와 가슴시린 계절을 함께해 보는 건 어떨까.

by 연하 2013. 1. 17. 20:22
| 1 2 3 4 5 ··· 11 |